사용자 삽입 이미지


LED조명업체인 지앤에스티(대표 이진수 036920)의 자회사인 루미시스가 중국의 백분백과기유한공사(东莞市百分百科技有限公司,이하 백분백)와 합작투자를 통해 동관루미넌트를 설립한다고 7일 밝혔다.

동관루미넌트는 가정용 및 산업용 LED조명의 생산과 유통을 목적으로 양사가 총 $600,000를 투자, 동관시 동성구에 2011년 1사분기 까지 생산시설을 완공할 예정이다. 지분율은 루미시스가 25% 백분백이 75%를 투자하게 되며, 루미시스는 25%의 자본과 기술개발력을 투자하게 된다.

백분백은 LED분야에서 LED등기구와 등기구용 전원공급장치를 생산하는 중국내 기업으로, 8개의 계열사를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해 매출액은 1.05억불(환화 1200억원)을 달성했다.

루미시스관계자는 “루미시스의 LED 조명과 LED조명에 사용하는 전원공급장치의 개발 및 생산 Know-how를 백분백의 중국 시장 진출 판매망을 통해 중국시장에서 우위를 선점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백분백이 생산하는 LED조명의 핵심부품인 전원공급장치를 저렴한 가격으로 수급 가능해 높은 가격경쟁력을 확보함으로써 국내외 시장에서 제품의 우위를 선점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루미시스는 동관루미넌트 설립이 완공되는 2011년 2사분기 부터 조업을 개시 할 예정이며 연간 생산능력은 전원공급장치 18억, LED조명 15억, 총 33억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루미시스 이우필대표는 “현재 중국은 생산기자 역할에서 내수시장의 역할도 강조되고 있다”며 “이번 중국시장진출을 통해 루미스시 한국법인의 내년도 예상 매출액을 올해 대비 30% 증가한 78억을 예상한다”고 밝혔다.

한편 LED조명 전문생산업체인 지앤에스티는 올해 6월 지분 70%인수를 통해 루미시스를 자회사로 편입 했다.

<끝>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