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엘아이, ‘스마트인솔’ KITAS 2018 Top 10 선정

 

 

티엘아이가 스마트인솔을 기반으로 국내외 전시회에 참가, 스마트 기기 시장 공략에 나선다.

 

디스플레이용 반도체 설계 전문기업인 티엘아이(각자대표 김달수/송윤석/신윤홍, 062860)가 제8회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18(KITAS 2018)에 참가, 신규사업으로 추진중인 보행분석이 가능한 스마트인솔을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티엘아이가 선보이는 스마트인솔은 제8회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18에서 혁신적 제품으로 인정받아 KITAS Top 10 선정되었다.

 

스마트인솔은 신발안창에 내장된 다중 센서를 통해 보행자의 보폭, 양발 균형, 압력 지지 분포 등 다양한 데이터를 수집, 분석하여 보행 이상 유무를 인지할 수 있게 돕는 웰니스 기기이다.

 

특히 스마트폰 앱과 연동되어 일별 활동량, 보행분석, 행동분석 등을 제공해 실시간으로 건강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최근 국내 워킹화 브랜드 프로스펙스와 협업해 제품을 출시하며 스마트인솔의 시장성과 기술력을 입증했다.

 

티엘아이는 스마트인솔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 헬스케어 서비스 사업을 본격화하는 등 자사가 개발한 스마트인솔을 다양한 분야에 활용하기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앉기, 걷기, 뛰기, 서기 등 사용자의 구체적인 동작 구분, 측정이 가능해 재활서비스, 스포츠선수 부상 방지 및 기술향상, 홈 트레이닝, 병원과 연계한 건강검진 등 실생활과 다양한 산업군에서 활용할 수 있다.

 

티엘아이 송윤석 사장은 “스마트인솔은 실생활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스마트기기”라며 “앞으로 스마트인솔을 기반으로 삶의 질을 높이는 헬스케어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KITAS 2018’은 스마트 디바이스 전문 전시회로, 오는 7 14일부터 16일까지 코엑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이전 1 2 3 4 5 ··· 764  다음»